행복은 때때로 열어놓은 줄 몰랐던 문으로 몰래 들어온다. ―존 배리모어(美 배우, 1882∼1942)
둘이면 친구, 셋이면 남이다.
한 사람에게서만 느낄 수 있는 게 사랑이다. [찰리 채플린]